미디어채널

NEWS

민주노총 금속노조 포스코지회는 오직 노동자만 보고갑니다.

게시글 검색
20201204 국제노동단체 "포스코, 노사합동대응체계 만들고 '공포의 외주화' 멈춰라"
관리자 (po0013) 조회수:111 추천수:0 121.180.237.24
2020-12-04 11:17:13

국제노동단체 "포스코, 노사합동대응체계 만들고 '공포의 외주화' 멈춰라"

http://www.newswork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09063


포스코 광양제철소 전경 (사진='포스코TV' 영상 캡처)



[뉴스웍스=김남희 기자] 국제노동단체가 최근 일어난 포스코 폭발사고에 대해 사측에 위험의 외주화 중단하고, 노사공동대응체계를 구축하라고 주장했다.

글로벌 제조산업 노동조합 연합체 인더스트리올(IndustriALL Global Union)이 지난 3일 금속노조에 연대 서한을 보냈다.


연대 서한은 지난 24일 포스코 광양제철소에서 폭발사고로 현장근무 중이던 포스코 직원 1명과 하청업체 직원 2명이 사망한 참사에 대한 금속노조의 요구사항을 지지한다는 내용인 것으로 전해졌다.

인더스트리올은 구체적으로 사측에 공개 사과 및 유가족 보상, 근로감독에 노동조합 참여, 노사합동대응체계 구축, 근본 안전대책 마련, 위험의 외주화 중단, 산재·직업병 은폐 시도 중단, 노후설비 개선대책 마련, 사고 재발 방지 대책 수립을 주문했다.



금속노조는 현재 사측에 대표이사 공개 사과 및 배상·보상, 노사합동 사고조사 및 대응체계 구축, 근본적인 안전대책 마련, 노후설비 개선대책 마련, 위험의 외주화 중단 등을 요구하고 있다.

한편 포스코는 지난 2일 사고 후속 조치로 '고강도 안전관리 특별대책'을 발표하고 향후 3년간 안전관리에 1조원 추가투자, 안전관리요원 2배 증원 및 비상 안전방재 개선단 운영, 안전기술대학 설립 등을 약속했다. 다만 대책에는 노사합동 사고 조사 및 대응체계 구축에 관한 내용은 포함되지 않았다.

출처 : 뉴스웍스(http://www.newsworks.co.kr)

댓글[0]

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