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채널

NEWS

민주노총 금속노조 포스코지회는 오직 노동자만 보고갑니다.

20201013 포항신항 입항 원료운반선 외국인 선원 4명 코로나19 확진(종합)

  • 관리자 (po0013)
  • 2020-10-13 16:39:00
  • hit54
  • vote0
  • 1

포항신항 입항 원료운반선 외국인 선원 4명 코로나19 확진(종합)

https://www.news1.kr/articles/?4085275

 

지난달 10일 경북 포항신항에 정박 중인 파나마 선적 10만 톤급 원료운반선인 오디세이호에서 선원 21명 중 5명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방역당국은 선원 16명을 선실에 집단 격리하고 방역을 강화하고 있다. 2020.9.10/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경북 포항신항에 입항한 파나마 선적 원료운반선 선원 4명이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국립포항검역소 등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13일 국립포항검역소 등에 따르면 파나마 선적 원료운반선 켄스프리트호는 지난 12일 포스코 포항제철소에서 사용하는 철광석을 싣고 입항했다.

켄스프리트호에는 선장과 필리핀 국적 선원 등 21명이 타고 있으며 이중 선원 4명이 코로나19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앞서 지난달 10일에는 포항신항에 입항한 10만톤급 파나마 선적 원료운반선에서 선원 5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보건당국은 켄스프리트호 선원 중 음성 판정을 받은 17명을 선실에 동일집단 격리하고 방역을 강화하고 있다. 확진자들은 국가지정격리병상으로 이송했다.

보건당국 관계자는 "확진 판정을 받은 선원들은 외부인과 접촉은 없었다. 해당 선박은 질병관리본부로부터 별도의 지시가 있을 때까지 출항이 금지됐다"고 덧붙였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