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채널

NEWS

민주노총 금속노조 포스코지회는 오직 노동자만 보고갑니다.

포스코케미칼, 포항블루밸리산단에 공장 부지 매입

  • 노동존중  (999kdj)
  • 2020-02-18 08:41:51
  • hit159
  • vote0
  • 1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00217_0000921844&cID=10810&pID=10800

포항 이차전지 배터리 중심도시 도약 청신호 켜져

 
associate_pic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포스코케미칼은 한국토지주택공사와 17일 오전 경북 포항블루밸리 국가산업단지에 이차전지 음극재(인조흑연) 공장 부지 7만8585㎡를 127억원에 매입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사진은 포항블루밸리산단내 포스코케미칼 부지.(사진=포항시 제공) 2020.02.17.  photo@newsis.com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포스코케미칼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17일 오전 경북 포항블루밸리 국가산업단지에 이차전지 음극재(인조흑연) 공장 부지 7만8585㎡를 127억원에 매입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부지 매입은 지난 12월 경상북도·포항시와 포스코케미칼 간 이차전지 음극재 공장 건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한 이후 포스코케미칼의 공식적인 투자 행보이다.

포스코케미칼은 이번 달 토지 분양 계약 체결을 시작으로 내년까지 포항 블루밸리 국가산단에 2500억원을 투자해 인조흑연 음극재 공장을 설립할 계획이다.

이는 중국과 일본 등에서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인조흑연 음극재를 국내에서 생산함으로써 가격 경쟁력을 확보해 음극재 시장 점유율 상승과 소재의 국산화율 증가에 따른 수입 대체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또한, 지역의 연구기관과의 연계를 통해 이차전지 배터리 분야 전문 인력 양성과 채용을 통해 지역 고용 시장의 활성화와 전입 인구에 따른 지역 인구 증가현상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에 포항시는 에코프로비엠 양극재 공장에 이은 포스코케미칼 음극재 공장 설립이 본격적으로 구체화됨에 따라 ‘제2의 반도체’라고 불리는 이차전지 배터리 핵심 소재 생산 체계가 형성돼 이차전지 배터리 중심도시로서 입지를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철화 시 투자기업지원과장은 “포스코케미칼의 투자를 통해 앞으로 빠르게 커가는 이차전지 시장을 선점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향후 포항에 지속적인 투자를 할 수 있도록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r.kang@newsis.com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