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채널

NEWS

민주노총 금속노조 포스코지회는 오직 노동자만 보고갑니다.

삼성전자·포스코만 20년 넘게 ‘영업익 1조’ 달성

  • 노동존중  (999kdj)
  • 2020-01-23 09:12:22
  • hit240
  • vote0
  • 1

https://n.news.naver.com/article/081/0003060649

삼성전자·포스코만 20년 넘게 ‘영업익 1조’ 달성

 
‘영업익 1조 클럽’ 2010년 이후부터 감소[서울신문]
“4차산업시대 맞춘 신사업 강화” 목소리

국내 대기업 가운데 삼성전자와 포스코 두 곳만 20년 넘게 매출 10조원, 영업이익 1조원을 연속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지속성장연구소가 한국CXO연구소에 의뢰해 1998∼2018년 상장사 매출 1조원 기업의 영업이익 추이를 조사한 결과 삼성전자는 1994년부터 매출 10조원·영업이익 1조원을 지킨 것으로 조사됐다. 삼성전자가 1998년부터 벌어들인 영업이익 규모는 총 261조원으로 한 해 평균 영업이익이 약 12조원이었다. 포스코도 같은 기간 영업이익 68조원의 영업이익을 거둬 한 해 평균 3조원가량의 견조한 실적을 내 왔다.

< !-- MobileAdNew center -- >문제는 영업이익 1조원을 올리는 ‘1조 클럽’ 대기업 수의 증가세가 꺾이고 있다는 것이다. 1988년 4곳이었던 1조 클럽 기업은 2010년 22곳을 정점으로 하락세를 보이며 주춤하고 있다. 2013년에는 11곳까지 반 토막이 났고 2017년, 2018년에는 연속 18곳으로 2010년 수준에 미치지 못해 4차 산업 시대에 발맞춘 신사업 강화가 절실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