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채널

NEWS

민주노총 금속노조 포스코지회는 오직 노동자만 보고갑니다.

포스코 포항제철소 간부, 현장주임 '충성서약서' 강요 논란... 최정우 회장 강조 '기업역활'실종

  • 소운  (poscoman68)
  • 2019-04-04 18:02:23
  • hit409
  • vote0
  • 1

http://news.webdaily.co.kr/view.php?ud=2019040415403417737a517a52c2_7

개인소신보다는 회사지시 및 정책 강요... 노조"인권남용 통한 갑질이자 힘희롱'

최정우 회장의 리더십이 1년도 되지않아 도마위에 오르고 있다.

 

포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